망막센터

문안과 의료진은 체계적인 시스템으로 최선의 진료를 제공합니다.

대표전화
031.251.1373
무료상담전화
080.222.1373

진료시간 안내

  • 평      일
  • AM 9:00 ~ PM 6:00
  • 토 요 일
  • AM 9:00 ~ PM 4:00
  • 공 휴 일
  • AM 9:00 ~ PM 1:00
  • 일요일 휴진
비문증
> 망막센터 > 비문증

비문증이란

눈 앞에 작은 물체가 떠다니는 현상을 날파리증(비문증, 유분증) 이라고 합니다. 눈속에는 유리체라고 하는 계란 흰자같은 물질이 눈 속을
채우고 있는데, 유리체에 혼탁이 있을 경우, 빛이 통과하다가 망막에 그림자를 만들기 때문에 먼지 나 날파리, 실오라기 같은 다양한 형태의 무늬를 느끼게 되는 것입니다. 개수도 여러 개 일수 있고, 수시로 형태도 변할 수 있습니다. 때로 눈을 감아도 보일 수 있으며,
보고자 하는 방향을 따라다니면서 보이는데, 주로 맑은 하늘이나 하얀 벽, 하얀 종이를 배경으로 보았을 때 더 뚜렷이 보입니다.
시선의 중심에 있기도 하고, 조금 옆에 위치할 수 도 있습니다.
비문증과 유사한 것으로 광시증이 있습니다. 눈을 세게 부딪쳤을 때 , 눈앞에 불이 번쩍하는 것과 비슷한 느낌 입니다. 이는 유리체 수축하며 망막을 자극하여 나타내는 현상입니다.


비문증의 원인

비문증의 가장 흔한 원인은 연령 증가입니다. 연령이 증가하며, 눈 속의 유리체가 오그라들어 덩어리 지거나 주름이 생기게 되어,
부유물을 형성합니다. 하지만 근시가 있는 경우에는 젊은 사람에서도 이러한 변화가 빨리 진행되게 됩니다. 여성분들의 경우, 폐경기가
지나면 호르몬변화에 의해 이러한 현상이 더 빠르게 일어나 주로 중년 여성분들이 비문증을 호소하며 병원을 많이 찾게 됩니다.
유리체의 변성과 액화가 진행하면, 유리체는 점점 오그라들면서, 결국 망막과 접해있던 뒷부분이 떨어지며 후유리체 박리가 일어납니다.
후유리체 박리는 노화에 의한 생리적인 현상으로 그 자체만으로는 치료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비문증, 광시증을 호소하는 환자들 중 약 20%는 치료를 필요로 하는 망막 질환인 경우로 알려져 있는데, 그 대표 질환으로는 유리체 출혈, 망막 열공이나 망막 박리, 포도막염 등이 있습니다. 또한 백내장 수술 후 날파리증이 심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유리체 출혈: 눈 속 유리체에 피가 나면 날파리증이 생깁니다. 특히 고혈압이나 당뇨병이 있는 분들에서 잘 나타납니다.
망막열공, 망막박리: 망막에 구멍이 나거나 찢어 졌을 때 비문증, 광시증 형상이 나타납니다. 이것을 방치하면 망막 박리가 생길 수 있습니다.
포도막염: 눈속 염증으로 인해 검은 점이 보이거나 흐려보일수 있습니다.

비문증의 진단과 치료

비문증 (날파리증)이 새로 발생하거나 갑자기 비문증상이 심해질 경우, 반드시 안과의사의 진료를 받아보고, 단순한 노화인지,
치료를 해야 하는 질환인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약 큰 문제가 없다면, 불편하더라도 그 문제를 잊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일부는 계속 보일 수 있지만 시간이 지나면 대개는
시축에서 벗어나거나 적응이 됩니다. 또한 한 연구에서는 환자들이 스트레스를 많이 받게 되면 같은 정도의 비문증도 더 불편하게 느낀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또한 이와 관련하여 단순한 비문증 임에도 지나친 불편감을 호소하는 환자분들에 한하여 Yag laser, 혹은 유리체 절제술을 고려할 수는 있습니다.